티스토리 뷰










서재선

Seo Jae Seon




브래지어 끈이 풀렸다

String of bra came untied



80p





모든 행운이 자신을 빗겨 나가는 듯 한, 그런 우울한 날이었다.

출근을 하던 주인공은 버스 안에서 느닷없이 브래지어 끈 마저 풀려버린다.

그 사소한 불행으로 인해 애써 외면해오던 과거의 기억들로 빠져들어간다.


It was such a gloomy day that all the luck seemed to avoid her.  

While she was on her way to work, even her bra suddenly untied on the bus. 

The little unlucky thing made sinks her into memories she has been painfully trying to avoid




yomzzong95@gmail.com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22,018
Today
1
Yesterday
8
링크
TAG
more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